KENVA COMM
인기정보 자료실

핫이슈

결혼 잘해야 오래 산다

결혼 잘해야 오래 산다 관련정보 안내


행복한 결혼 생활을 누리는 이들이 장수할 확률도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978년에서 2010년 사이에 진행된 미국의 종합 사회 조사(General Social Survey)에서 결혼 생활이 "행복하다"고 답한 이들이 "행복하지 않다"고 답한 이들에 비해 사망할 위험이 20% 정도 낮았던 것.

미국의 콜로라도 대학교 볼더 캠퍼스 연구진은 조사에 참여했던 90세 이하의 기혼자 1만9000명의 인터뷰 내용을 분석하고, 2014년까지 그들의 생존 여부와 건강 상태를 추적했다.

그 결과 결혼 생활이 "매우 행복하다"거나 "그런대로 행복하다"고 답한 사람들의 사망률이 "별로 행복하지 않다"고 답한 이들보다 20% 정도 낮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나이, 젠더, 인종과 사는 지역, 교육 정도를 고려하더라도 결과는 마찬가지였다.

연구를 이끈 마크 위스맨 교수는 행복한 결혼이 장수에 기여하는 방식으로 세 가지를 꼽았다. 우선 금슬 좋은 부부는 서로를 잘 먹고,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는 등의 건강한 습관으로 이끈다.

또 결혼은 사람들에게 정체성, 의미 있는 역할, 삶의 목적을 제공한다. 마음의 안정, 충족감이 육체적 건강으로 나타나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행복한 결혼은 가족과 친구들로부터 얻을 수 있는 수준 이상의 사회적 지원을 제공한다. 그리고 많은 연구에서 지적했듯 사회적 지원은 건강의 필수 조건이다.

위스맨 교수는 "누구보다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는 부부 사이에는 어떤 관계와도 비견할 수 없는 특별한 무엇이 있을 수밖에 없다"면서 "행복한 결혼 생활은 일상에 복병처럼 숨어 있는 우리 삶의 수많은 스트레스를 완충하는 작용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 결과(Marital satisfaction and mortality in the United States adult population)는 '건강 심리학(Health Psychology)' 저널에 게재되었다.